무초 (Codariocalyx motorius)

  • NEW
  • BEST
tv특종 놀라운세상등등 방송에 다수 출연한 식물입니다. 노래를 1절 잘 불러주면 2절 부터 춤을 춥니다.
LOADING.....
상품이미지 최대 사이즈
  • 상품이미지 1
  • 상품이미지 2
  • 상품이미지 3
  • HMS
  • GOOGLE PLUS
상품 정보 표
소비자 가격 10,000
판매가격 10,000
제조사/원산지 벌레잡이식물원/재배지:대한민국
상품 옵션선택 표
옵션선택
  • 상품상세설명
  • 고객상품평
  • 상품문의
  • 배송/취소/교환안내

상품상세설명

도무초(舞草)Telegraph tree


무초가 일반에 알려진지는 20년도 채 안되는 희귀식물중의 하나입니다.

1999년도 중국곤명꽃박람회에서 첫소개되었고

2002년 안면도꽃박람회에 중국 현지 조달로 다시 소개되었습니다.


학명: Codariocalyx motorius

속명: Hedysarum gyrans L.콩과식물입니다.

영문명: Telegraph tree


동남아시아 원산의 관목입니다.현지 온실에서는 2m정도 자라지만

한국에서는 1M정도 자라는 것으로 알려져있습니다.


초의 특징은 소리에 반응하여 엽신이 움직이는 것으로 엽신의

기부에 엽점이라 부르는 부분이 관절처럼 움직입니다.

비교적 큰소리에 잘 움직입니다.

어린이와 여성의 노래 소리에 특히 잘 움직이며 새벽 이른시간이

율동이 큰 것으로 알려져있습니다.25~30°c의 온도와 습도

70%정도를 좋아하며 볕좋은 양지의 베란다에서 잘 큽니다.

뿌리가 잘 발달되어있으므로 비교적 큰 화분을 좋아하며

물은 화분의 겉흙이 마른뒤 흠뻑 줍니다. 9월경에 나비모양의

담황색꽃을 피웁니다. 꽃이 진뒤 받는 씨를 파종하여 번식합니다.




Bookmark: [문서의 처음]

무초의 전설 옛날 중국 다이족에 "두어이"라는 아름다운 소녀가 있었답니다. 이 소녀는 춤추기를 좋아하였고 그녀의 춤솜씨는 가히 일품이었답니다.

소녀는 농한기면 마을로 가서 사람들에게 춤공연을 하였는데 그녀의 아름다운 미모와 황홀한 춤사위에 빠져 마을 사람들은 모든 근심 걱정을

잊고 자신들도 어느덧 춤사위에 빠져들었답니다. 두어이의 명성은 동네에서 뿐 아니라 멀리까지 퍼져나갔습니다.

어느날 변사또 같은 관리가 그녀를 끌고 가서는 매일 자기앞에서 춤을 출 것을 강요하였습니다. 두어이는 그 관리 앞에서 춤을 추기보다는
죽을 것을 결심하고 경비가 소홀한 틈을 타서 탈출하였습니다. 그리고는 주저없이 자기몸을 강에 던졌습니다.

이 사실을 안 많은 사람들이 그녀의 시신을 수습하여 묻어 주었습니다. 얼마후에 그녀의 무덤에 풀이 솟아났는데 음악소리만 들리면 춤을 추었습니다.

동네사람들은 그 풀이 분명 두어이의 화신이라 믿어 의심하지 않았고 "무초(舞草)"라고 불렀답니다. 키 줄이기와 순 지르기 무초는 순을 자꾸 잘라주면서
키워야 줄기가 통통해지고 굵게 잘 자랍니다. 자를 때는 줄기를 걍 뚝하고 자르는데(예리한 가위나 칼로) 남은 가지에 잎이 두어장 있어야
밑둥도 잘 자랍니다(광합성을 해야 하니깐)

자른 윗부분은 2센티만 되어도 꺽꽂이가 가능합니다. 거름끼 하나도 없는 피트모스에 펄라이트를 섞은 벌레잡이식물 토양이면 충분합니다.

경험은 못했지만 다른 식물처럼 왕모래(마사)에 심어도 물만 잘 주면 뿌리가 잘 내릴꺼에요~ 꺽꽂이 한것은 물을 잘 주며 첨에는 반그늘이나
어두운 곳에 보관하시고 삼사일 후부터 점차적으로 밝은 곳으로 옮깁니다.
한달 이내에 적온에서 는 뿌리가 나오고 뿌리가 나면 바로 거름끼 있는 토양으로 옮겨주시거나 윗거름을 줍니다. 더 이쁘게 키우려면 줄기가
삼센티만 자라도 순을 질러주어 가지 많은 이쁜 나무로 키웁니다. 볕좋아하고 온도좋아하는거 아시죠???
무초와 비료 속효성비료와 완효성 비료를 번갈아 여러번 주었던 결과입니다. 무초는 댄스 실력이 할머니과여서 그런지 비료역시 빠른 속효성
보다는 완효성 느릿느릿한 비료성분을 좋아하는것 같아요~ 비료가 충분한 식물은 끝이 동그래져서 아카시아 나무처럼 생겼구요~

비료가 거의 없는 화분은 대나무처럼 삐죽삐죽합니다. 콩과식물이지만 대나무에 가까워 대나무처럼 키워야 잘 키운 것인지 아카시아처럼 생겨야

잘 키운 것 인지두 잘 모르겠지만 암튼 그렇습니다. 거름을 세게 주면 약간 잎이 노래지고 떨어지는 경향도 경험했습니다.

하지만 그 후 놀라운 약발을 보이기도 합니다.(함부로 따라하기 없기!!) 일단 요기까지가 이슬이 경험한 비료에 관한 이슬생각입니다

고객 상품평

0개가 있습니다.

상품을 구매하신 회원님께서는 상품평을 작성해주세요. 상품평 작성하기

등록 된 상품평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상품문의

0개가 있습니다.

상품과 관련된 문의를 남겨주시면 답변을 드립니다. 상품 문의하기

등록 된 상품문의가 존재하지 않습니다.

배송/취소/교환안내

+ 배송료
3만천원 미만 : 3,000원
3만천원 이상 : 무료

제주는 항공료 3000원 추가  <도서지역은 지역별 별도 부가 >

+ 배송방법 (택배)
KGB택배 : KGB택배 에서 직접 배송

+ 배송일정
결제일(카드결제일, 무통장입금일)을 기준.
오후 3 시 이전 결제시 : 1 ~ 3 일 소요
오후 3 시 이후 결제시 : 1 ~ 4 일 소요
단, 주말 또는 공휴일이 있을 경우 1~2일이 더 소요될 수 있습니다.

+ 반품
고객센터 : 010-9004-8246 / 031-791-8246 /
상품별로 반품의 조건이 조금씩 다를 수 있사오니 구매시 상세정보를 꼭 확인해주세요.

전화 통화후 반품을 원칙으로 합니다.

단순 변심및 무통화 반품은 왕복 배송비 차감후 환불해드립니다.



배송정보
배송조회를 하시려면 송장번호를 클릭하세요
배송조회
상품명
주문번호
택배사
송장번호